안녕하세요 김지훈입니다.

 

애틀란타에서 사역하면서 우연찮게 프뉴마 워십을 알게 되고 많은 은혜를 받았습니다.

 

예전에 사이트를 방문했던 기억이 있는데 이제서야 등업을 요청드립니다.

 

어느곳에서든지 주님을 예배하는 우리 모두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귀한 사역과 나눔에 항상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