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장(통합) 다시제일교회 담임목사 김춘길입니다.

 

유투브에서 "큰 꿈은 없습니다"를 보고 프뉴마 워십을 알게 되었습니다.

 

작은 농촌교회 목사로서 살아가는 데 있어서 찬양과 영성을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사역에 성령의 기름부으심이 항상 함께 하기를 기원합니다.